정신적으로 너무 힘드네요..
이럴때일수록 그림으로 고통을 잊어야하는데..
신고
by Mas★ 2011.08.31 16:45

참자....
 
하는 데까지는 해보자...

그래..아직 3분의 1도 안왔다.

해보지 못한 일을 폭넓게 해보는 기회라고 생각하고!

그러고서도 안되면 그때 멈춰도 되겠지.

적어도 그 땐, 단 한명이라도 내 노력을 알아줄거야.

작은 뭔가라도 얻자.

이런 상황에서도 하는 데까지 해보면

내가 얻을 수 있는 무언가가 분명히 존재할 것이다.


다음 단계로 넘어가기 위해 그게 꼭 필요한 건지도 몰라.

그게 뭔지는 모르겠지만 어쨌든 부딪혀보자!!!
신고
by Mas★ 2011.08.17 00:19

 

좀 지났지만 캐릭터 페어에 다녀왔었다.
귀여운 녀석들이 가득해서 나도 모르게 아이처럼 기분이 좋아지더라.
다양한 작가들의 아이디어도 엿볼 수 있어서 즐거웠다.

캔니멀 캐릭터는 이번에 처음 알게 됐는데 디자인 단계에서부터 철저하게 상품성을 목적으로 만들어진 캐릭터라고..
너무 귀여워서 하나 질러주었다.


컵 종류가 꽤 많았는데 유독 이 노란 녀석만이 눈에 들어와서 구입..
캔니멀은 컵이든 탁자든 쿠션이든.. 정말 귀여웠다.

부스에서 아이들이 떠나지 않는 이유를 알 것 같다..

신고
by Mas★ 2011.08.15 14:49
| 1 |

티스토리 툴바